카테고리

의령군 한푼 두푼 동전 모아, 주민센터에 기부

김승달
2021-01-08

의령읍주민센터에 동전이 가득 담긴 지갑을 놓고 사라진 기부자가 있어 코로나19로 심신이 지쳐가고 사회가 더 각박해 져 가는 요즘 세상에 한줄기 빛 같은 소식이 있어 화제가 되고 있다.


8일 의령읍주민센터에 따르면 70대로 보이는 한 어르신이 지역사회에 어려운 이웃을 위해 써 달라며 그 동안 모았다는 동전 지갑을 놓고 사라졌다.


이 동전 지갑에는 100원, 500원짜리 동전 20,600원의 조그만한 지갑에 가득 들어 있었다.


익명을 요구 한 기부자는 동전 지갑을 들고 와 “너무 작아서 미안하다”며 “단 한 명이라도 어려운 이웃에게 도움이 됐으면 한다”라고 말한 뒤 급하게 돌아갔다고 주민센터 관계자는 밝혔다. 인적 사항을 알기 위해 직원이 따라 나섰지만 끝끝내 자신의 신분을 밝히지 않고 재차 서둘러 자리를 피했다.


한편, 이홍열 의령읍장은 “100만원, 200만원 이상의 큰 의미가 있는 값진 기부금”이라며 “어르신의 따뜻한 마음을 담아 어려운 취약계층울 위해 마스크를 구입해서 잘 전달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뉴스아이앤지 무단복제 및 전재, 재배포금지] [뉴스아이앤지 E-mail: news-ing@naver.com Tel: 055-351-3211]

  최근기사

  카메라고발

  지역뉴스

회사소개 | 윤리강령 | 광고안내 | 책임의한계와법적고지

회사소개 | 윤리강령 | 광고안내 | 책임의한계와법적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