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테고리

창녕군 포스트 코로나 시대 희망일자리 스타트

김승달
2021-01-07

창녕군(군수 한정우)은 희망찬 새해를 맞이하여 청년, 신중년, 저소득층 등 취약계층에 대한 일자리 추진에 발걸음이 바쁘다.


먼저, 1월 4일부터 6월 11일까지 6개월 간 공공근로 및 행복지기 청년사업을 시행한다고 밝혔다.


이번 사업에 참여자는 70개 사업장 98명으로 공공근로는 우포늪 탐방로 주변 환경정비, 버스터미널 방역 등 55개 사업장에서 83명이, 청년사업은 정보화마을 프로그램관리자 보조, 우포따오기 연구사업 보조 등 15개 사업장에서 15명이 근무하게 된다.


군에서는 창녕형 일자리 사업을 지속적으로 발굴하여 1월 중에 사업장별 근로자를 추가 모집할 예정이며, 본 사업의 자격요건을 보다 완화하여 많은 군민에게 일자리가 제공될 수 있도록 할 방침이다.


일자리가 필요한 군민은 ☎055-521-1919로 전화하거나 대합면 소재 일자리 지원센터를 방문하면 된다. ‘통합행복 일자리 지원센터’를 통해 많은 군민들이 안정된 일자리를 얻을 수 있도록 최선의 구직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한정우 군수는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대비, 기업현장 맞춤형 일자리 지원센터를 운영하고 다양한 희망 일자리 사업을 추진하여 안정적인 일자리를 확보하는 등 취약계층에게 맞춤형 취업을 지원하겠다”며,


“특히,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생계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군민들의 경제적 고충을 해결하고 방역관련 사업을 적극적으로 추진하여 코로나 19 방역에 더욱 힘을 쏟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뉴스아이앤지 무단복제 및 전재, 재배포금지] [뉴스아이앤지 E-mail: news-ing@naver.com Tel: 055-351-3211]

  최근기사

  카메라고발

  지역뉴스

회사소개 | 윤리강령 | 광고안내 | 책임의한계와법적고지

회사소개 | 윤리강령 | 광고안내 | 책임의한계와법적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