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테고리

[밀양시] 밀양7번 확진자 전수조사 결과 212명 모두‘음성’

윤상한
2020-09-01

밀양7번 확진자 전수조사 결과 212명 모두‘음성’

- 밀양시 농업기술센터는 28일부터 정상근무 -


밀양시는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농업기술센터 직원(밀양7번)과 관련된 농업기술센터 직원, 센터 방문자 등 212명이 전수조사 결과 최종적으로 모두 음성 판정을 받았다고 27일 밝혔다.


시는 27일 오전 농업기술센터 직원, 센터 방문자 등 212명 중 209명이 음성 판정을 받았다고 발표한데 이어 같은날 오후 재검진 받은 3명도 최종 음성 판정을 받았다고 전했다.


시에 따르면 전수조사 결과 음성 판정을 받은 사람 중 밀접 접촉자로 분류된 농업지원과, 축산기술과 직원, 구내식당 이용자 일부는 확진자 접촉일로부터 2주간 자가격리를 하며, 나머지 직원들은 곧바로 정상출근해 근무를 한다.


또, 방역을 위해 사용금지 했던 농업기술센터는 28일부터 정상근무에 들어갈 예정이다.


밀양7번 확진자는 8월 19일부터 21일까지 전주 농촌진흥청에 교육을 다녀온 후 증상이 나타나 25일 검체채취 후 26일 오전 확진 판정을 받고 마산의료원으로 이송돼 치료중이다.


박일호 밀양시장은 “이번 공무원 확진자 발생으로 시민들을 불안하게 만들어드려 매우 송구스럽다”며 “전수검사에서 모두 음성 판정을 받았지만 안심할 수는 없다. 항상 마스크 착용와 손 씻기 등 개인 위생수칙을 지켜줄 것”을 당부했다.

[저작권자ⓒ뉴스아이앤지 무단복제 및 전재, 재배포금지] [뉴스아이앤지 E-mail: news-ing@naver.com Tel: 055-351-3211]

  최근기사

  카메라고발

  지역뉴스

회사소개 | 윤리강령 | 광고안내 | 책임의한계와법적고지

회사소개 | 윤리강령 | 광고안내 | 책임의한계와법적고지